플라스틱 오염 대응 국제협약 성안, 닻을 올리다
플라스틱 오염 대응 국제협약 성안, 닻을 올리다
  • 조남준 기자
  • cnj@energydaily.co.kr
  • 승인 2022.12.04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차 정부간협상위원회' 회의 개최… 2024년 완료 목표 협상 시작

[에너지데일리 조남준 기자] 해양 플라스틱 문제를 포함한 플라스틱 오염에 관한 구속력 있는 국제협약을 성안하기 위한 제1차 정부간협상위원회 회의(INC-1)가 11월28일부터 12월2일까지 우루과이 푼타델에스테에서 개최됐다.

이번 정부간협상위원회에는 약 160개국 정부대표단과 이해관계자 등 약 2500명이 참석했으며, 우리나라에서는 외교부, 환경부, 산업통상자원부, 해양수산부가 참여하는 정부대표단이 협상에 참석했다.

유엔환경총회는 지난 3월 케냐 나이로비에서 개최된 제5차 회의에서 플라스틱 오염에 관한 신규 국제협약을 제정하기로 했으며, 2022년 하반기부터 5차례에 걸친 플라스틱 오염 국제협약에 대한 정부간 협상 거쳐 2024년까지 협약 성안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이번 회의에는 루이스 라칼레 포우 우루과이 대통령, 잉거 앤더슨 UNEP 사무총장, 아드리안 페냐 우루과이 환경장관 등의 환영사, 의장 및 의장단 선출, 국별 발언 청취 순으로 진행됐으며, 참석자들은 플라스틱 오염의 심각성에 대해 깊이 공감하고, 2024년까지 협약 마련을 위한 시간이 많지 않다는 점을 강조하면서 협약 성안을 위해 최선을 다하기로 했다.

이번 회의는 공식협상의 첫 회의로서 협약의 골격과 구성요소에 대한 각국의 개괄적 입장을 확인하고, 향후 협상절차에 대한 견해를 나누었다.

특히 각국은 ▲협약의 범위·목적·구조 ▲주요 의무사항, 규제, 자발적 조치, 국별행동계획 ▲이행수단 ▲이행검토 및 모니터링 ▲과학·기술 협력 ▲다층이해관계자 참여 방안 등에 대해 논의했다.

협상에 참여한 우리 정부대표단은 플라스틱의 생산부터 폐기물 관리까지 전주기(life-cycle)에 걸쳐 플라스틱 오염에 포괄적으로 대응하기로 한 유엔환경총회 결의에 따라 순환경제 달성을 촉진할 수 있는 협약이 성안되기를 촉구했다.

또한 정부는 환경과 국민 건강 보호를 목표로 글로벌 중추 국가로서 국제 환경 현안 대응에 적극 기여해 나간다는 입장으로 협상에 임하는 한편, 자원순환 및 해양 플라스틱 폐기물 관리에 관한 우리나라의 우수한 정책 경험과 우리 산업의 친환경 전환 역량을 적극 홍보해 나갈 예정이다.

아울러 우리 정부는 플라스틱 오염이라는 심각한 환경 문제에 대응하기 위한 국제사회의 노력에 적극 동참하고 기여하기 위해 제5차 정부간협상위원회 회의(INC-5)를 2024년 하반기에 우리나라에서 개최하고자 한다는 의사를 표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