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엔서해에너지, 가스사고 대비 비상훈련 실시
미래엔서해에너지, 가스사고 대비 비상훈련 실시
  • 조남준 기자
  • cnj@energydaily.co.kr
  • 승인 2022.11.17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너지데일리 조남준 기자] 충남서북부(당진, 서산, 예산, 태안, 홍성) 도시가스 공급업체인‘㈜미래엔서해에너지’(대표 박영수)는 지난 8일(화), 가스사고 발생 상황을 대비하고 기관별 통합 대응능력 향상을 위해 ‘유관기관 합동 비상훈련’을 실시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훈련은 당진 종합운동장 일대 중압배관 파손으로 인한 도시가스 매설 배관 손상 및 가스누출 상황을 가정하여 실시하였다.

훈련은 실제배관으로 제작한 모의배관을 이용하여, 실시간 상황전파와 함께 사고현장 안전조치 및 복구 작업을 실제 상황과 동일한 조건에서 진행하였다.

특히, 훈련의 본 목적인 ‘비상상황 시 안정성 확보를 통한 신속 복구’실현을 위하여 당진소방서, 당진경찰서는 물론 올해 처음으로 참가하는 당진시청의 협조 하에, 사고 발생 시 긴급대응 비상대처능력 향상 및 유관기관과의 긴밀한 협조체제 유지, 공급중단에 따른 가스사용시설 안전조치 등을 점검했다.

미래엔서해에너지 박영수 대표이사는 “실질적이고 반복적인 훈련을 통해 사고대응능력을 키워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해야 한다.”며, “안전한 에너지 공급을 위한 훈련과 투자를 보다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훈련 중 XR기반 리얼웨어를 활용한 훈련현장과 상황실간의 생중계로 최신화된 안전관리 프로세스를 실무에 적용하는 등 도시가스 공급 안전성을 강화해 나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