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에너지, 차량 추돌 방지 반사시트 부착
경남에너지, 차량 추돌 방지 반사시트 부착
  • 조남준 기자
  • cnj@energydaily.co.kr
  • 승인 2022.11.15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GS 경남본부와 가스 입상관 보호대 부착 사고 예방

[에너지데일리 조남준 기자] 경남에너지(대표이사 정회)는 지난 14일 한국가스안전공사 경남본부(본부장 김상민)와 합동으로 도시가스 입상관 보호대에 차량 추돌 방지 스티커를 부착해 가스 사고를 예방하는 안전관리활동을 시행했다고 밝혔다.

경남에너지는 작년 11월부터 차량운행이 어려운 골목길과 주택 밀집지역을 중심으로 차량 추돌 방지시트를 부착했으며, 운전자 부주의로 인한 입상배관 추돌사고 및 가스 누출사고 방지를 위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수행해왔다.

차량 추돌에 의한 도시가스 입상배관 파손사고는 대부분 일몰 이후 발생함을 감안하면 반사시트 부착을 통해서 차량 운전자에게 입상배관을 인지하도록 하여 가스 누출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고 시민의 안전과 재산을 보호하는데 큰 기여를 할 것으로 보인다.

경남에너지 정회 대표이사는 “작년부터 시행해온 차량 추돌 방지 반사시트 활동을 공급권역 전체로 확대 시행할 예정”이라며 “안전관리활동을 통해서 가스 누출사고를 미연에 방지하여 시민의 안전과 재산을 보호하는데 최선을 다하고 ESG 경영을 적극 실현하는 경남에너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