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공사, 국가 비축시설 ‘재난대비 상시 훈련’ 실시
석유공사, 국가 비축시설 ‘재난대비 상시 훈련’ 실시
  • 변국영 기자
  • bgy68@energydaily.co.kr
  • 승인 2022.10.27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동섭 사장, 서산 석유비축기지 테러·누유·화재 대응 훈련 주재

[에너지데일리 변국영 기자] 한국석유공사는 27일 서산 석유비축기지에서 민관군 합동으로 ‘재난대비 상시 훈련’을 실시하고 중요 비축시설에 대한 재난대응 능력 제고 및 관련 기관과의 협업체계를 점검했다.

김동섭 석유공사 사장 주재로 이뤄진 이번 재난대비 상시 훈련에는 서산소방서, 서산경찰서, 육군 제1789부대를 비롯해 민간기업인 현대오일뱅크, 코오롱인더스트리 등 6개 기관에서 60여명이 참여했다.

이번 훈련은 외부인에 의한 테러 및 그로 인한 누유, 화재 발생과 인명사고 등이 연쇄적으로 일어나는 상황을 가정해 진행됐다. 공사는 각 재난 상황에 따른 테러진압, 누유제거, 화재진화 및 수습 복구 훈련 실시를 통해 관련 기관과의 협업체계가 효율적으로 작동하는지를 집중 점검했다.

김동섭 사장은 “석유저장 탱크의 화재 등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지속적인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재난대응 매뉴얼의 적극적인 점검 및 개선을 통해 유사 시 대응 능력 향상에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김 사장은 “복합적이고 연쇄적인 재난 상황에 대한 신속하고 효율적인 대응능력과 민관군 대응협력체계를 더욱 강화해 국가 에너지 안보를 굳건히 지켜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석유공사는 ‘재난 및 안전관리 기본법’의거 재난 대비 상시 훈련을 시행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석유비축기지에 대한 재난 대비 훈련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재난 안전 대응 능력을 제고시켜 나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