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천연가스 대체 LPG로 전력 생산
독일, 천연가스 대체 LPG로 전력 생산
  • 조남준 기자
  • cnj@energydaily.co.kr
  • 승인 2022.08.25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보닉, 가스화력발전소 수요 40% LPG로 대체

[에너지데일리 조남준 기자] 독일 화학기업 에보닉(EVONIK)이 천연가스 공급 불안 리스크에 대응하기 위해 천연가스를 대체한 LPG로 전력 생산에 나선다.

대한LPG협회(회장 이필재)가 25일 발표한 LPG뉴스 자료에 따르면 에보닉은 천연가스 수급 불안과 가격 상승세가 지속되자 가스화력발전소 수요의 40%를 LPG로 대체해 전기를 생산한다.

대체되는 천연가스양은 약 10만가구의 연간 소비량과 같아 공급이 부족한 천연가스 절감에 기여가 기대되고 있다.

크리스티안 쿨만(Christian Kullmann) 에보닉 회장은 LPG는 천연가스보다 열량이 높아 에너지 소비를 절감 할 수 있으며, 또한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어 가스공급 중단에 따른 화학공업품 생산 여파를 최소화하는 장점이 있다고 밝혔다.

미국 셰일가스 개발 확대와 천연가스전 개발에 따라 LPG 공급량은 수요를 초과해 안정세를 이루고 있다. 세계LPG협회에 따르면 2020년 세계 LPG 생산량은 3.3억톤으로 수요량 3.17억톤을 웃돌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