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울에너지, 지붕 태양광 임대 사업 자회사 ‘소울비즈’ 설립
소울에너지, 지붕 태양광 임대 사업 자회사 ‘소울비즈’ 설립
  • 변국영 기자
  • bgy68@energydaily.co.kr
  • 승인 2022.08.08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반기까지 50MW 달성… 2030년까지 300MW 설치 목표

[에너지데일리 변국영 기자] 신재생에너지 전문기업 소울에너지(대표이사 안지영)가 자회사 ‘소울BZ(이하 소울비즈)’를 설립한다.

소울비즈는 소울에너지가 추진하는 지붕 태양광 사업에서 영업·판매를 분리한 기업으로 소울에너지는 소울비즈와 오는 2030년까지 300MW 설치를 목표로 전국 산업단지의 공장 지붕 태양광 보급 확대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소울에너지는 소울비즈 설립을 통해 정부의 2050 탄소중립 시나리오에 발맞춰 지붕형 태양광 사업을 본격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소울비즈는 태양광 전문 CEO를 영입하고 영업에 특화된 역량과 노하우를 가진 전문 인재를 확보해 지붕 태양광 임대 사업 영업 전담 조직을 완성했다.

소울비즈가 추진하는 지붕형 태양광 임대 사업은 공장주에게 임대료를 제공하고 노후화된 공장 지붕을 무상으로 개선해주는 사업이다. 소울비즈는 하반기까지 50MW를 달성한다는 목표다. 소울에너지가 시공, 금융 및 유지관리를 지원할 예정이다.

안지영 소울에너지 대표는 “지붕형 태양광은 유휴부지를 이용한 가장 친환경적인 사업”이라며 “소울비즈와 함께 탄소중립과 에너지전환을 위해 전국 산업단지 및 관련 기업들과 함께 구체적인 실천을 도모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그는 “지붕을 임대해주는 기업 입장에서도 경제적으로 도움이 되고 K-RE100과 ESG 경영을 실현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