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울원자력, 서생 지역 농업인 영농자재 구입비 지원
새울원자력, 서생 지역 농업인 영농자재 구입비 지원
  • 윤호철 기자
  • yaho@energydaily.co.kr
  • 승인 2022.07.26 16: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생면농업인대책위원회와 690여명 대상 6억원 지원 협약

[에너지데일리 윤호철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새울원자력본부(본부장 이상민)와 서생면농업인대책위원회(위원장 이용진)는 26일 울주군 서생면농업인대책위원회 회의실에서 ‘서생면 농업인 영농자재 지원 사업 협약식’을 갖고, 영농자재 구입비 6억원을 지원했다.

영농자재 구입비는 서생면 농업인 690여명에게 지원된다. 이를 통해 원전 인근 지역인 서생지역 농민들의 영농자재 구입비 부담을 덜어 경제적인 어려움을 해소하고, 농가 소득향상에 기여하는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이용진 서생면농업인대책위원회 위원장은 “영농자재 지원 사업은 매년 지역 농업인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주고 있어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상민 새울원자력본부장은 “코로나19로 많은 어려움이 있는 만큼 적극적인 지원을 통해 지역과 상생하고, 소득창출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다각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새울원자력은 영농자재 지원사업과 매년 명절 선물로 지역 농산물 구매를 통해 지역농가 소득증대는 물론 경제 활성화에도 앞장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