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0부산세계박람회 성공적 유치 위해 K콘텐츠 활용
2030부산세계박람회 성공적 유치 위해 K콘텐츠 활용
  • 윤호철 기자
  • yaho@energydaily.co.kr
  • 승인 2022.07.24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치위원회·부산시·CJ ENM,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홍보 나선다

[에너지데일리 윤호철 기자] 2030부산세계박람회유치위원회(공동위원장 한덕수 총리, 최태원 회장)과 부산광역시(시장 박형준), CJ ENM(대표 강호성)은 CJ ENM이 보유한 tvN, Mnet 등의 다양한 채널을 활용한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홍보에 나선다고 밝혔다.

유치위원회, 부산시, 대한민국 대표 콘텐츠 기업인 CJ ENM은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위해 여러 번의 실무회의를 거쳐 K콘텐츠를 활용한 엑스포 홍보를 함께 하기로 했다.

특히, CJ ENM은 강호성 대표가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위원 민간위원회’ 위원으로 활동 중이며, 적극적인 엑스포 홍보 지원을 위해 회사 내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지원 TF’를 만들어 구체적인 홍보 계획을 세우고 있다.

우선, 7월 25일부터 CJ ENM의 tvN, Mnet, OCN 등 채널을 통해 최근 2030부산세계박람회 홍보영상으로 제작한 X4 뮤직비디오를 하루 10회 이상 방영하는 것을 시작으로, 코엑스 K-Pop 라이브 미디어 대형전광판에도 X4 옥외광고 버전을 송출한다.

이 외에도 K콘텐츠를 잘 살려 관련 프로그램 기획, 국내외 행사 연계 등 기타 다양한 홍보 방안을 논의 중이다.

유치위원회와 부산시는 방송, 음악, 영화, 공연, 애니메이션, 디지털 등 종합콘텐츠 기업인 CJ ENM과 함께하는 엑스포 홍보가 다른 기업들의 참여를 끌어낼 것으로 보고 있으며, 향후 엑스포 유치 붐업을 만들어 가는 데 큰 파도가 될 것으로도 기대하고 있다.

유치위원회 윤상직 사무총장은 “국민들이 쉽게 체감할 수 있는 플랫폼 및 콘텐츠를 활용한 홍보를 추진해주어 대국민 인지도 제고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감사함을 표하였고, “앞으로도 대한민국의 다양한 대표기업과 협업을 통해 2030부산세계박람회를 유치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