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공단·한난, 집단에너지 안전관리 강화
에너지공단·한난, 집단에너지 안전관리 강화
  • 변국영 기자
  • bgy68@energydaily.co.kr
  • 승인 2022.06.23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무협약 체결… 연구개발 성과·안전관리 정책 연계
한영배 한국에너지공단 지역협력이사(왼쪽)와 곽승신 한국지역난방공사 건설본부장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한영배 한국에너지공단 지역협력이사(왼쪽)와 곽승신 한국지역난방공사 건설본부장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에너지데일리 변국영 기자] 한국에너지공단과 한국지역난방공사 집단에너지 안전관리를 강화한다.

에너지공단은 23일 수원컨벤션센터에서 한국지역난방공사와 ‘집단에너지 안전관리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업무협약을 통해 집단에너지 안전관리기술 연구개발 성과가 실제 안전관리 정책과 연계될 수 있도록 집단에너지 안전관리 우수기술 및 프로젝트 발굴에 적극 협업하기로 했다. 또한 열수송관 지리정보 공유, 장기사용 열수송시설 개체사업 융자지원 수요 발굴 등에 상호 협력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곽승신 한난 건설본부장은 “양 기관 협력을 통해 집단에너지 안전관리 기술 R&D 성과가 관련 정책 지원으로 이어지는 선순환 체계를 구축해 국가 차원의 집단에너지 안전관리 강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영배 에너지공단 지역협력이사는 “이번 업무협약이 집단에너지 안전관리의 중요성을 다시 한 번 강조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며 더 나아가 국민의 안전한 생활환경 조성을 위해 집단에너지 사업자들께서 안전관리에 더욱 주의를 기울여 줄 것을 당부 드린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