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고리 5, 6호기 배관 설치 100만 피트(ft) 달성
신고리 5, 6호기 배관 설치 100만 피트(ft) 달성
  • 윤호철 기자
  • yaho@energydaily.co.kr
  • 승인 2022.06.22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전 최우선 원전 건설 위한 안전기원 행사도 열려
새울원자력본부 이상민 본부장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22일 울주군 서생면 신고리 5, 6호기 건설 현장에서 신고리 5, 6호기 배관 설치 공사 100만 피트(ft) 달성 기념식과 안전 최우선 원전 건설을 위한 안전기원 행사를 갖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에너지데일리 윤호철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주) 새울원자력본부(본부장 이상민)는 22일 울주군 서생면 신고리 5, 6호기 건설 현장에서 신고리 5, 6호기 배관 설치 공사 100만 피트(ft) 달성 기념식과 안전 최우선 원전 건설을 위한 안전기원 행사를 가졌다.

인체의 혈관과 같은 역할을 하는 원자력발전소의 배관은 주요 기기와 연결되어 각 계통을 구성하는 중요 설비로 100만 피트(ft) 설치 달성은 원자력발전소 기기가 정상적으로 작동 가능한 시점으로 기전공사의 완성 단계라 할 수 있다.

이상민 새울원자력본부장은“국민이 안심하고 믿을 수 있는 원전 건설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는 건설소 현장 종사자들의 노고를 위로하며 특히 중대재해 제로화를 위해 모든 종사자의 안전의식 제고를 최우선으로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신고리 5, 6호기는 종합공정률 78.96%(5월말 기준)로 5호기가 2024년 3월, 6호기가 2025년 3월 각각 준공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