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가스공사, 장마철 집중호우 대비 가스시설 일제 점검
한국가스공사, 장마철 집중호우 대비 가스시설 일제 점검
  • 조남준 기자
  • cnj@energydaily.co.kr
  • 승인 2022.06.21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분야별 전문가 중심 4개 점검반 꾸려 전국 사업소·건설 현장 안전 살펴

[에너지데일리 조남준 기자] 한국가스공사(사장 채희봉)는 장마철 집중호우에 대비해 6월 27일부터 7월 8일까지 2주간 전국 사업소 및 건설 현장을 대상으로 ‘가스시설 피해 방지활동 추진 실태 일제 점검’을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가스공사는 각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4개 점검반을 꾸려 최근 3년간 침수 및 주배관 노출, 낙뢰 등 장마철 피해가 발생한 지역·시설을 중심으로 집중 점검을 시행할 방침이다.

특히, △피해 재발 방지를 위한 개선 여부, △배수펌프 등 방재 자원 관리 상태, △맨홀·배수로 등 관로시설 정비 현황, △비상발전기·수배전반 등 전기 설비 이상 여부, △재난상황 보고 체계 및 비상연락망 정비 여부 등 전방위적인 재난대응 태세를 살핀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집중호우 등 여름철 자연재난으로 주요 가스시설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점검해 사전에 위험요인을 제거하겠다”며, “가스공사 전 임직원이 안전하고 안정적인 천연가스 공급을 목표로 이번 점검에 적극 동참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가스공사는 지난 15일부터 여름철 자연재해에 대비하기 위한 종합대책을 수립하는 등 철저한 사전 재난대응 체계 구축 및 피해 예방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