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IP, 울산 1.5GW 부유식 해상풍력발전 사업 본격 추진한다”
“CIP, 울산 1.5GW 부유식 해상풍력발전 사업 본격 추진한다”
  • 변국영 기자
  • bgy68@energydaily.co.kr
  • 승인 2022.06.20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 해울이 1·2·3 부유식 해상풍력발전 발전사업 허가 획득
사진은 지난 2월 24일 체결된 울산 지역 업체와의 다자간 업무협약 모습.
사진은 지난 2월 24일 체결된 울산 지역 업체와의 다자간 업무협약 모습.

[에너지데일리 변국영 기자] 세계 최대 그린에너지 투자운용사 및 해상풍력 개발사 CIP/COP코리아가 울산에서 총 1.5GW 규모의 부유식 해상풍력발전 사업을 전개하게 됐다.

CIP/COP코리아는 ‘울산 해울이 2(520MW)’ 해상풍력 발전사업 허가를 획득했다. 이로써 CIP는 지난 2월 허가받은 해울이 해상풍력1(520MW), 3(518MW)을 포함해 해울이 전 사업에 대한 허가 획득함으로써 울산에서 총 1.5GW 규모의 부유식 해상풍력발전 사업을 전개하게 됐다.

유태승 CIP/COP 코리아 공동대표는 “해울이 1·2·3 프로젝트 발전사업 허가를 모두 획득함에 따라 울산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며 “울산에서 진행되는 부유식 해상풍력발전 사업에서 최대 규모 중 하나인 만큼 사회적 책임감을 가지고 부유식 해상풍력발전 산업 생태계를 적극 조성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예스퍼 홀스트 CIP/COP 코리아 공동대표도 “CIP/COP의 가장 중요한 가치 중 하나는 지역사회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지식을 이전하고 현지화 하는 것”이라며 “CIP/COP가 그간 쌓아온 프로젝트 경험과 노하우를 한국 기업들과 공유하고 환경영향평가를 비롯한 각종 인허가 절차도 함께 협업하며 정부의 에너지전환 정책 실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CIP/COP는 지난 2018년 국내 사업을 개발하기 시작한 이래 울산 및 전남지역에서 멀티 GW 규모의 고정식 및 부유식 해상풍력발전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전 세계적으로는 14개국에서 사업을 전개하고 있으며 39GW 이상의 해상풍력 사업을 추진 및 개발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