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울원자력본부와 함께하는 울주지역 영화 상영
새울원자력본부와 함께하는 울주지역 영화 상영
  • 윤호철 기자
  • yaho@energydaily.co.kr
  • 승인 2022.06.14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온양문화복지센터에서‘이상한 나라의 수학자’3회 무료상영

[에너지데일리 윤호철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주) 새울원자력본부(본부장 이상민)는 대표적인 문화 나눔 활동인‘새울원자력본부와 함께하는 울주지역 영화상영’을 6월부터 재개한다.

울주 지역 주민들에게 문화 향유 기회를 제공해 많은 사랑을 받았던 무료 영화 상영은 코로나19로 인해 2020년부터 약 2년 간 중단 됐으나 코로나19 상황이 완화됨에 따라 재개를 결정하게 됐다.

새울원자력은 15일 울주군 온양읍 온양문화복지센터에서 낮 12시, 오후 3시, 오후 6시 총 3회에 걸쳐 영화‘이상한 나라의 수학자’를 무료로 상영한다.

‘이상한 나라의 수학자’는 신분을 감추고 학교 경비원으로 일하게 된 탈북 천재 수학자가 수학을 포기한 학생을 만나 벌어지는 감동의 영화로 최민식 배우가 주연을 맡았다.

새울원자력은 향후 울주군 삼남읍 서부청소년수련관에서도 무료 영화를 상영할 예정이며 ESG경영실천을 위한 다양한 홍보 아이템을 발굴해 지역 주민의 사랑을 받는 기업이 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