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리원자력본부, 원전 온배수 양식 어패류 5만미 방류
고리원자력본부, 원전 온배수 양식 어패류 5만미 방류
  • 윤호철 기자
  • yaho@energydaily.co.kr
  • 승인 2022.05.30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전 주변해역 풍부한 어족자원 조성… 어민소득 증대 기대

[에너지데일리 윤호철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고리원자력본부(본부장 이광훈)는 지난 27일 부산시 기장군 장안읍 월내항에서 ‘온배수 양식 어패류 방류행사’를 열고, 발전소 온배수로 양식한 어패류 5만미를 방류했다.

‘온배수 양식 어패류 방류행사’는 원전 주변해역의 수산자원 증식을 위해 2000년부터 시작한 고리본부의 대표적 어민 소득증대사업이다.

이날 행사에는 이광훈 고리원자력본부장을 비롯한 기장군과 기장군의회 관계자, 지역주민 등 약 150명이 참석했으며, 월성원전 온배수 양식장에서 기른 강도다리 치어 3만미와 전복치패 2만미 등 총 5만미의 어패류를 월내항 주변 해역에 직접 방류했다.

이광훈 고리원자력본부장은 “이번 행사가 발전소 인근 주민들의 소득 증대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면서 “고리원자력본부는 앞으로도 다양한 사업을 통해 원전 주변해역의 풍부한 어족자원을 조성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