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리본부, 다시 재개된 '수요행복음악회' 성대한 마무리
고리본부, 다시 재개된 '수요행복음악회' 성대한 마무리
  • 윤호철 기자
  • yaho@energydaily.co.kr
  • 승인 2022.05.26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시 봄' 주제… 다양한 무대 펼쳐지며 지역주민들 큰 호응

[에너지데일리 윤호철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고리원자력본부(본부장 이광훈)는 지난 25일 부산시 기장군 고리스포츠문화센터 멀티공연장에서 열린 제69회 수요행복음악회가 지역주민들의 뜨거운 호응 속에 성황리에 마무리됐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해 열리지 못하다가 2년 4개월 만에 재개된 것을 기념해 ‘다시 봄’이라는 주제로 다양한 무대가 이어졌다.

금난새 지휘자의 제안으로 창단된 앙상블 그룹인 골든브라스, 부부 성악가인 테너 장원상과 소프라노 신진범, 모래와 빛으로 그리는 샌드레터, 감성을 노래하는 통기타 가수 양선호, 트롯가수 성민지 등 다섯 팀이 수준 높은 공연을 선보였다.

뿐만 아니라 행사 재개를 기념해 관람객 모두에게 특별 기념품과 간식이 제공됐으며, 경품 추첨을 통해 푸짐한 상품도 증정했다.

이광훈 본부장은 “수요행복음악회를 찾아주신 지역주민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고리원자력본부는 앞으로 더욱 다양하고 멋진 무대를 준비할 예정이며, 지역주민들의 많은 사랑을 부탁드린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한편 매달 마지막 주 수요일에 열리는 ‘수요행복음악회’는 고리원자력본부를 대표하는 문화행사로서, 다양한 장르를 아우르는 수준 높은 공연을 통해 지역주민들과 소통하는 교류의 장으로 자리 잡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