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력원자력, 상호존중 조직문화 조성 박차
한국수력원자력, 상호존중 조직문화 조성 박차
  • 윤호철 기자
  • yaho@energydaily.co.kr
  • 승인 2022.04.06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갑질 NO, 소통 YES' 갑질근절 역지사지 프로그램 시행

[에너지데일리 윤호철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은 사내 직원간·사외 협력사와 이해관계자에 대한 갑질을 근절하고, 소통을 통한 상호존중의 성숙한 조직문화 조성에 나서고 있다고 6일 밝혔다.

한수원은 그동안 노·경·협력사 공동 서약식, 갑질근절 캠페인, 외부전문가 초청 특강, 갑질근절 이러닝 영상 제작·배포 등 갑질없는 공정하고 상호존중하는 업무환경 조성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상당한 성과를 거둔 바 있다. 그리고 최근에는 인재개발원에서 직원들을 대상으로 ‘易地思之 소통 프로그램’을 시행하는 등 보다 적극적인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이번에 처음 시행된 교육프로그램에서는 다양한 갑질사례를 고전 등의 인문학 강의를 통해 직원 자신이 성찰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역지사지 사례 연극과 소통포차 등의 액션러닝으로 스스로 그 해결방안을 모색했다. 자기주도형 교육프로그램을 통해 갑질근절과 상호존중의 조직문화 조성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는 설명이다.

실제 ‘역지사지 소통 프로그램’ 교육 참가자들도 “직원-부장까지 다양한 직급이 참여한 가운데 각기 다른 이슈를 직급별·협력사의 입장에서 이야기를 듣고 의견을 공유할 수 있었고, 또 상황의 재구성을 통해 직급별 속사정과 협력사와의 갑질근절 중요성에 대해 알아볼 수 있었던 소중한 시간이었다”는 반응을 보였다고 한수원측은 전했다.

한수원은 ‘易地思之 소통 프로그램’을 전사적으로 진행, 갑질근절의 모범을 보이고 상호존중 문화가 사내 뿐만 아니라 협력사까지 확산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